즐겨찾기+  날짜 : 2019-05-19 오전 09:36:4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행정

경북도 – 김천시 코오롱FM 관련기관 긴급 대책회의

코오롱패션머티리얼 퇴직자 재취업 적극대처
정효정 기자 / wjdgywjd666@naver.com입력 : 2019년 03월 13일
ⓒ 김천신문
경상북도와 김천시가 11일 오후 코오롱패션머티리얼(주)(이하 코오롱FM) 영업정지 공시에 따른 관련기관 긴급 대책회의를 김천시청 회의실에서 가졌다.

코오롱FM 김천공장에는 현재 직접고용으로 114명, 협력업체에 217명 등 총 331명의 근로자가 근무하고 있다. 이날 경상북도 전우헌 경제부지사, 김충섭 시장, 코오롱FM 관계자, 고용노동부 구미지청 및 경상북도 경제진흥원 등 관련기관 관계자들은 긴급 대책회의를 갖고 이들 근로자들에 대한 후속대책을 논의했다.

고용노동부 구미고용노동지청에서는 빠른 실업급여 제공, 구인업체 연결, 직업훈련 실시를 통한 재취업 등을 제시하고, 경상북도에서는 일자리 종합지원센터와 연계한 맞춤형 교육훈련 및 구인업체 매칭, 각종 청년 지원 방안 등을 지원시책으로 내놓았다.

김천시는 코오롱FM 및 협력업체 직원들의 빠른 재취업을 위해 경제산업국장을 총괄반장으로 투자유치과장, 일자리경제과장, 담당계장, 직원 등 6개조 15명으로 구성된 관내 기업체 구인·구직 대책반을 편성해 운영하고 있으며 김천일반산업단지 3단계 우선 입주기업 조기착공을 위한 임시기반시설지원, 중소기업 운전자금 확대지원, 중소기업 청년일자리사업 지원연령 조정, 중소기업 청년인턴사원제 지원 등을 지원시책으로 경북도에 요청했다.

또한 취업희망자들의 현황을 파악해 취업희망자 개인별 구직 관리카드를 작성·관리하고 구인·구직 대책반에서 관내 기업체들을 현장 방문해 취업희망자별 맞춤형 취업알선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김충섭 시장은 “코오롱패션머티리얼 구조조정으로 퇴직하게 된 근로자 중 재취업을 희망하는 경우 김천일반산업단지 입주 기업과의 취업알선을 적극 추진하겠다. 또한 경상북도, 고용노동부, 경제진흥원 등 관련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근로자들이 재취업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 고 말하며 “지역 고용안정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 김천신문
정효정 기자 / wjdgywjd666@naver.com입력 : 2019년 03월 13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중의약대, 서울대 나온 귀농새내기 김기환-마이코 부부
부곡동 H아파트서 이삿짐 사다리차 넘어져 유리창 10여장 파손
김천체육인들 화합과 우정 나누다
황금퇴비 기술제휴한 베트남 현지 공장 준공
이사람-최미희 리나 요리학원장
자산골 도시재생 5억여원 들여 출구 없는 데크 완성
김천시승격 70주년 기념 ‘부항면민 화합 한마당`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 민생대장정 중 김천 방문
가정의 달 김천(구미)역 다채로운 행사 운영
박판수 도의원 징역 6월 구형
기고
건강보험의 보장성 확대는 전국민 건강보험 시행 이래 지속적으로 추진해 왔음에도 비.. 
국회가 몸싸움과 말싸움으로 동물국회를 자처하는 난장판이 되었다.또 다시 민생을 뒤.. 
칼럼
1919년 4월 13일 문경 산북 김룡사의 스님과 학생 30여 명이 산문을 나섰다. 중국 상.. 
“여자의 이름에 돌, 석(石) 자가 들어가면 아이를 못 낳는다” “이석봉 소설가는 애.. 
“김천역을 빠져나오면 역전 광장 왼쪽에 뉴욕제과점이 있었다. 양옆에 새시(sash)로 .. 
김천부동산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 4일 모델하우스 ..  
‘100세 인생설계, 김천시가 도와드립니다..  
김천 아포읍 ‘김천아포지역주택조합’ 조..  
김천혁신도시의 블루칩 투자처!  
자연과 어우러진 도심 아파트  
김천신문 / 주소 : (39607) 경북 김천시 김천로 62 장원빌딩 6층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임경규 오연택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성 / Mai 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0,387
오늘 방문자 수 : 25,384
총 방문자 수 : 19,339,7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