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3-21 오후 10:26:1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행정

경북도 – 김천시 코오롱FM 관련기관 긴급 대책회의

코오롱패션머티리얼 퇴직자 재취업 적극대처
정효정 기자 / wjdgywjd666@naver.com입력 : 2019년 03월 13일
ⓒ 김천신문
경상북도와 김천시가 11일 오후 코오롱패션머티리얼(주)(이하 코오롱FM) 영업정지 공시에 따른 관련기관 긴급 대책회의를 김천시청 회의실에서 가졌다.

코오롱FM 김천공장에는 현재 직접고용으로 114명, 협력업체에 217명 등 총 331명의 근로자가 근무하고 있다. 이날 경상북도 전우헌 경제부지사, 김충섭 시장, 코오롱FM 관계자, 고용노동부 구미지청 및 경상북도 경제진흥원 등 관련기관 관계자들은 긴급 대책회의를 갖고 이들 근로자들에 대한 후속대책을 논의했다.

고용노동부 구미고용노동지청에서는 빠른 실업급여 제공, 구인업체 연결, 직업훈련 실시를 통한 재취업 등을 제시하고, 경상북도에서는 일자리 종합지원센터와 연계한 맞춤형 교육훈련 및 구인업체 매칭, 각종 청년 지원 방안 등을 지원시책으로 내놓았다.

김천시는 코오롱FM 및 협력업체 직원들의 빠른 재취업을 위해 경제산업국장을 총괄반장으로 투자유치과장, 일자리경제과장, 담당계장, 직원 등 6개조 15명으로 구성된 관내 기업체 구인·구직 대책반을 편성해 운영하고 있으며 김천일반산업단지 3단계 우선 입주기업 조기착공을 위한 임시기반시설지원, 중소기업 운전자금 확대지원, 중소기업 청년일자리사업 지원연령 조정, 중소기업 청년인턴사원제 지원 등을 지원시책으로 경북도에 요청했다.

또한 취업희망자들의 현황을 파악해 취업희망자 개인별 구직 관리카드를 작성·관리하고 구인·구직 대책반에서 관내 기업체들을 현장 방문해 취업희망자별 맞춤형 취업알선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김충섭 시장은 “코오롱패션머티리얼 구조조정으로 퇴직하게 된 근로자 중 재취업을 희망하는 경우 김천일반산업단지 입주 기업과의 취업알선을 적극 추진하겠다. 또한 경상북도, 고용노동부, 경제진흥원 등 관련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근로자들이 재취업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 고 말하며 “지역 고용안정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 김천신문
정효정 기자 / wjdgywjd666@naver.com입력 : 2019년 03월 13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부항댐 일원 명물 꽃 단지 조성
김천축협 제15‧16대 임영식 조합장 이임식
‘백수 탄생 100주년 한마당축제(가칭)’ 첫발 내딛다
제17대 김천축협 김흥수 조합장 취임식
김천시산림조합 제14·15·16대 백종록 조합장 퇴임
자유총연맹, ‘해피투게더 김천운동’ 동참
(사)한국사협경북도지회 제9대 오상관 지회장 취임
김천시, 도심 출몰 멧돼지 4마리 동시 포획
김천시 명예읍면동장 위촉식
송미화 주부‘문학예술’ 신인상 당선 ‘문단 등단’
기고
길었던 겨울도 어느새 지나가고 새싹이 움트는 시기가 왔습니다. 그리고 3월 13일 제2.. 
아침저녁으로 쌀쌀한 기온에 아직은 꽃망울이 망설이고 있는 계절입니다.‘봄’하면 .. 
칼럼
“여자의 이름에 돌, 석(石) 자가 들어가면 아이를 못 낳는다” “이석봉 소설가는 애.. 
“김천역을 빠져나오면 역전 광장 왼쪽에 뉴욕제과점이 있었다. 양옆에 새시(sash)로 .. 
서울보다 조금 큰 도시국가 싱가포르는 1965년 말레이시아로부터 독립한 나라다. 1인.. 
김천부동산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 4일 모델하우스 ..  
‘100세 인생설계, 김천시가 도와드립니다..  
김천 아포읍 ‘김천아포지역주택조합’ 조..  
김천혁신도시의 블루칩 투자처!  
자연과 어우러진 도심 아파트  
김천신문 / 주소 : 경상북도 김천시 가메실1길 21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임경규 오연택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성 / Mai 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3,620
오늘 방문자 수 : 5,270
총 방문자 수 : 17,032,8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