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9-14 오후 05:02:3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행사

단오절 화합과 상생의 줄다리기

수백년 이어온 민속놀이로 용복·신평마을 친선 다지다
김민성 기자 / tiffany-ms@hanmail.net입력 : 2019년 06월 07일
ⓒ 김천신문
사라져가는 단오절 행사를 재현하고 대항면 용복리와 신평리 마을의 친선을 다지기 위해 2019년 단오절 줄다리기 행사가 7일 두 마을의 경계에 있는 신평교에서 열렸다.
ⓒ 김천신문
이날 줄다리기는 김천시가 주최하고 김천문화원이 주관한 행사로 비가 오는데도 불구하고 100여명의 주민들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 김천신문
농군복장을 한 각 마을 선수들은 흥겨운 농악소리와 함께 응원기를 들고 마을 경계에 놓인 신평교에 입장했다. 줄다리기 시합에 앞서 두 마을의 노인회장과 이장이 제관과 집사로 참석해 마을 간의 안녕과 화합을 기리는 동제를 지냈다.
ⓒ 김천신문

줄다리기 시합은 마을별 남녀 30명씩 총 60명이 출전해 3판 2승제로 치러졌다. 세 번에 걸친 팽팽한 접전 끝에 용복마을이 2대1로 우승해 2년 연속 패배를 설욕했다.
전통에 따라 이날 패한 신평마을 이병두 이장이 용복마을 김홍수 이장에게 큰절을 올리는 것으로 대회가 마무리됐다.
↑↑ 이강창 부시장
ⓒ 김천신문
행사에 참석한 이강창 부시장은 “아름다운 민족의 전통 문화를 전승·보존해 이어오고 있는 용복·신평 마을 주민 여러분께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며 양 마을이 화합하고 단결해 더욱 발전하기를 바란다”고 말하고 “해피투게더 김천 운동 및 김천 주소 갖기 운동 등 시정에도 적극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 이기양 김천농협조합장
ⓒ 김천신문

한편 두 마을 주민 간의 줄다리기 역사는 수백 년 전부터 계속돼온 것으로 알려졌는데 1930년대 초 군중이 모여 독립운동할 것을 경계한 일제에 의해 강제로 금지된 후 70년 동안 잊혀져오다 2001년 김천문화원에서 관련 자료의 고증과 주민들의 증언을 통해 재현된 이후 20여 년째 계속 이어져오고 있다.
↑↑ 김응숙 시의원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사진:나문배 기자
김민성 기자 / tiffany-ms@hanmail.net입력 : 2019년 06월 07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신념과 성실의 추진력 있는 지도자 - 박보생 전 시장
교동교~강변공원 도로 확 넓힌다
부항댐 출렁다리, 추석연휴에 야간 임시개방
톨게이트 노조원, 한국도로공사본사에서 점거농성
동김천청년회의소, 귀성객맞이 음료봉사
자유한국당, 추석반납 `헌정 유린, 조국사퇴` 규탄대회 열려
보건소, 치매보듬가게 지정 ․ 운영
추석도 예외 없이 생명지킴이 활동
송언석 의원, 국립 숲속야영장 김천 유치
센트럴자이 아파트 지적공부 확정·시행
기고
당신의 노후는 안녕하십니까? 이 질문에 선뜻 ‘예’라고 답을 하는 사람은 드물 것이.. 
지난 8월 23일 1년 넘게 끌어오던 김천시와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간의 분쟁이 종결되.. 
칼럼
예술가는 예술활동 곧 예술작품을 창작하거나 표현하는 것을 직업으로 하는 사람이다... 
절망하던지, 꿈꾸던지이청(서양화가)‘민중을 거스르면 민중의 손에 망하고, 민중을 .. 
올해로 6·25전쟁이 발발한지 69주년을 맞이한다.6·25전쟁은 1950년 6월 25일 북한의.. 
김천부동산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 4일 모델하우스 ..  
‘100세 인생설계, 김천시가 도와드립니다..  
김천 아포읍 ‘김천아포지역주택조합’ 조..  
김천혁신도시의 블루칩 투자처!  
자연과 어우러진 도심 아파트  
김천신문 / 주소 : (39607) 경북 김천시 김천로 62 장원빌딩 6층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임경규 오연택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성 / Mai 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6,416
오늘 방문자 수 : 34,489
총 방문자 수 : 24,227,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