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10-26 오후 06:00: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농수산

막바지 핵과류 병해충 방제로 내년 농사 준비

세균구멍병 방치하면 겨울 난 뒤 내년에도 발생
이동현 기자 / elight2240@naver.com입력 : 2020년 10월 08일
ⓒ 김천신문
김천시농업기술센터는 올해 태풍과 잦은 비로 인해 핵과류의 세균구멍병 발생이 늘어남에 따라 막바지 방제에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자두, 복숭아, 살구 등 핵과류에 발생하는 세균구멍병은 잎의 상처 부위를 통해 감염되는 세균병이다. 작년 대비 8월까지는 세균구멍병 발생률이 낮았으나, 금년도 태풍과 잦은 비로 인해 9월 세균구멍병 발생률이 7~10% 이상 늘어난 것으로 분석된다.

병해충 방제가 소홀해지는 핵과류 수확기에 세균구멍병이 발생하면 잎에 생긴 노란색 병반이 급속하게 갈변돼 건전한 잎으로 확산된다. 이를 방치하면 세균이 줄기의 상처나 궤양부에서 겨울을 난 후 다음해에도 번식할 수 있다.

따라서 올해 세균구멍병이 많이 발생한 농가에서는 수확 이후에라도 농약안전사용지침에 따라 방제용 살균제 또는 석회보르도액으로 방제해야 한다.

서범석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태풍과 잦은 비로 세균병과 해충 발생이 우려되는 만큼 월동 전 적극적인 방제로 병원균과 해충 밀도를 최소화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 김천신문
이동현 기자 / elight2240@naver.com입력 : 2020년 10월 08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황악산 정상부근 야생염소 포획
새로 나온 책 - 황명륜 시인의 시조시화집 『추풍령을 넘으며』
농업기술센터 복지시설 고구마 사랑 나눔
초, 중, 고 보이스카우트 활동으로 리더십을 키워 봉사의 마음으로 정치 입문해
김천중·고등학교 송설34회 졸업50주년 홈커밍데이
제1기 김천시 청년센터 청년기자단 발대식
전국체전 내년 10월 개최 확정
부항댐
제4회 매계문학상 시상식 및 매계 조위 학술대회
환골탈태하는 호동 폐비닐집하장
기고
우리는 삶 속에 긍정의 중요성을 많이 듣고 산다. 긍정이 가져오는 힘이야말로 실로 .. 
지난 6월 직지사 바로 옆에 축조한 사명대사공원을 개장했다고 해서 조금 시일이 지난.. 
칼럼
20여년의 직장생활을 끝내고 드디어 자유의 몸이 되었다. IMF의 높은 파도가 나에게도.. 
민족 고유의 명절인 추석이 며칠 앞으로 다가왔다. 지난해 말 중국에서 발생된 코로나.. 
죽장사(竹杖寺)는 내가 태어나 자란 선산읍에 자리 잡고 있는 작은 절이다. 고향이 어.. 
김천부동산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 4일 모델하우스 ..  
‘100세 인생설계, 김천시가 도와드립니다..  
김천 아포읍 ‘김천아포지역주택조합’ 조..  
김천혁신도시의 블루칩 투자처!  
자연과 어우러진 도심 아파트  
김천신문 / 주소 : (39607) 경북 김천시 김천로 62(평화동) 장원빌딩 6층 / 발행·편집인 : 김영만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건 / Mai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59,522
오늘 방문자 수 : 13,384
총 방문자 수 : 41,160,7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