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2-20 오후 06:05:3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종합

한국새농민회-김천시귀농연합회 협약 1년여 경과 `소통 필요`


이동현 기자 / elight2240@naver.com입력 : 2020년 02월 13일
(사)한국새농민 김천시회와 김천시귀농연합회는 지난해 맞춤형 영농교육 재능기부 업무협약을 체결하며 ‘귀농 천국, 김천’을 슬로건으로 상호협력을 약속했다.

(사)한국새농민 김천시회는 관내 이달의 새농민상을 수상한 우수농가들의 모임으로 협약을 통해 김천시 귀농 희망자에 대해 영농기술뿐만 아니라 귀농인의 조기정착과 영농애로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두 팔을 걷어붙이며 나섰다.

김천시귀농연합회는 2016년 발족해 700여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으며 영농기초교육 운영, 귀농귀촌인 화합행사, 귀농·귀촌 박람회 참가 등의 활동을 하고 있다.

새농민회 문종동 회장은 “새농민회에 소속된 20~30년 경력의 전문 농업인들이 한마음으로 나서 김천시 귀농인들의 멘토가 돼 귀농하기 좋은 김천시를 만들어 가고싶다”며 “귀농인이 선도농가에서 농업에 필요한 지식들을 습득해 불필요한 시간·돈 낭비를 줄여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김천시귀농연합회 측은 “지난해 체결된 재능기부 업무협약이 8개월간 아무런 활동내역이 없는 점이 가장 큰 문제다”며 “귀농연합회 회원 간의 협력체계와 교육·홍보활동들이 진행되고 있는데 새농민회의 관심이 다소 부담스럽게 느껴진다. 귀농인들은 시대의 변화에 맞게 최신 영농기술을 교육을 통해 배우고 귀농 전부터 준비했던 것들이 있어 오히려 혼란스럽지 않을까 조심스럽다”는 의견을 밝혔다.

협약에 따르면 서로 소통해 귀농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며 김천시 농업발전에 일익을 담당할 좋은 취지에서 출발했지 일부 소통 부재로 인해 ‘불안한 이인 삼각’이라는 아쉬움의 목소리도 나온다.
이동현 기자 / elight2240@naver.com입력 : 2020년 02월 13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상주상무프로축구단 새 연고지로 김천 물망
김천의료원 상주 확진자 미수용…수용기사는 오보
김천고 송설 84회 졸업식...232명 졸업생 배출
황악산하야로비공원, ‘사명대사공원’으로 명칭 변경
김천시, 불법 주정차 단속 유예
김천예술고 졸업생 3명, 공립중등교사 임용시험 최종합격
대구·경북 코로나 확진자 19일 하루 20명 발생…김천 방역 초비상
현 경찰서 부지 어떻게 활용방안은?
배영애 위원장, 4‧15총선 민주당 공천 확정
김천대 간호학과, 2년 연속 간호사 국가고시 전원 합격
기고
얼마 전 조카결혼식이 있어서 고향 김천을 다녀왔다. 정말 오랜만에 대학졸업반인 딸.. 
어느덧 2019년도 마지막을 향해 달려가고 있고 한 해를 마무리하는 이맘때쯤이면 우리.. 
칼럼
해오라비를 소재로 한 조선 중기의 시조이다. 유명한 문장가며 서예가인 신흠(申欽 호.. 
언론 플레이에 능하고 잦은 TV출연으로 모르는 사람이 없다할 정도로 지명도 높은 국.. 
 
김천부동산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 4일 모델하우스 ..  
‘100세 인생설계, 김천시가 도와드립니다..  
김천 아포읍 ‘김천아포지역주택조합’ 조..  
김천혁신도시의 블루칩 투자처!  
자연과 어우러진 도심 아파트  
김천신문 / 주소 : (39607) 경북 김천시 김천로 62 장원빌딩 6층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임경규 오연택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성 / Mai 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6,799
오늘 방문자 수 : 38,393
총 방문자 수 : 30,527,0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