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2-05-16 오후 05:51:0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종합

음식물 쓰레기의 분류기준 어렵지 않아요

- 장보기부터 꼼꼼하게, 먹을 만큼만 요리하여 음식물 쓰레기 줄이기 문화 동참
김천신문 기자 / kimcheon@hanmail.net입력 : 2022년 01월 21일
김천시는 다가오는 임인년 설을 맞아 시민들에게 장보기부터 꼼꼼하게, 먹을 만큼만 요리하여 음식물 쓰레기 줄이기 문화에 동참하여 달라고 당부했다.


김천시에서는 일 처리용량 20톤 규모의 음식물 처리시설을 가동하고 있지만 2021년 기준 평균 반입량이 19.3톤에 육박하며 최대 반입 시 일 25톤 이상이 반입 되어 음식물쓰레기 처리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또한, 연면적 250㎡ 이상인 사업장에서 발생하는 음식물 쓰레기는 다량배출사업장 신고 후 처리업체에 위탁하여 자체처리하고 250㎡ 미만은 음식물 처리시설에서 처리 하고 있는데, 음식물 쓰레기 수거함에 배출시 음식물을 비닐에 담은 채로 배출하기 때문에 음식물 처리시설 선별분쇄기 과부하를 유발하고 있다.

이에 따라, 시에서는 음식물 쓰레기 줄이는 데 각종 행정력을 쏟고 있으며 시민들 역시 음식물 쓰레기 줄이는 문제에 대해 인식을 하고 있으나 의외로 많은 사람들이 음식물 쓰레기를 적정하게 배출하는 방법을 어려워하고 있다.

먹고 남은 음식물을 버릴 때 음식물 쓰레기 수거함에 넣어야 할지, 일반 종량제 쓰레기봉투에 버려야 할지 헷갈리는 것들이 있는데 이러한 모호한 기준을 구분하는 가장 간단하면서도 확실한 기준은‘동물의 사료로 쓰일 수 있는지 여부’이다.

같은 과일이라도 종류에 따라 다르게 구분이 되는데 바나나·오렌지·사과 등 부드러운 과일이나, 수박·멜론·망고처럼 단단하더라도 쉽게 발효·분해되는 과일의 껍질은 음식물 쓰레기이지만, 섬유질이 많아 분쇄가 어려운 파인애플의 껍질은 일반 쓰레기로 분류된다.

이 밖에도 미나리, 쪽파, 대파 등 채소의 뿌리, 양파나 마늘의 껍질 등은 음식물처럼 보이지만 가축의 소화 능력을 떨어뜨리는 성분이 포함되어 있기 때문에 음식물 쓰레기가 아니다. 같은 맥락으로 김장 쓰레기 역시 일반 쓰레기로 분류한다.

고추씨, 고춧대, 옥수숫대 등 딱딱하거나 질긴 채소류, 호두·밤·땅콩과 같은 견과류의 껍질, 복숭아·감·살구 등의 딱딱한 씨앗도 일반 쓰레기로 분류된다.

육류의 털과 뼈 고기의 비계와 생선 뼈, 내장, 대가리 등 부속물은 포화지방산이 많아 사료로 사용할 수 없기 때문에 일반 쓰레기로 분류하며 소라, 전복, 멍게, 굴, 조개 같은 어패류의 껍데기, 게·가재 등의 갑각류 껍데기, 계란·메추리알·오리알 등의 알껍질과 한약재·차 찌꺼기도 역시 일반쓰레기 봉투에 넣어야 한다.

ⓒ 김천신문

또한 고추장이나 장류는 염도가 높아 사료로 쓰기 어려워 소량이라면 물에 희석해 버리고, 대량이라면 일반쓰레기로 처리한다.
김천시 관계자는“음식물 쓰레기를 가장 확실하게 줄일 수 있는 방법은 음식을 먹을 만큼만 조리하는 것”이라며 “설 명절 과도한 상차림 보다는 실속 있는 식단으로 건강도 챙기고 음식물 쓰레기 또한 최소화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여 달라”고 당부했다.

김천신문 기자 / kimcheon@hanmail.net입력 : 2022년 01월 21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박선하 김천시장애인종합복지관 관장 경북도의원 비례2번 공천확정!!!
무소속후보 출마를 선언한 진기상 예비후보 개소식
단일화로 재선의 물꼬를 튼 박판수 도의원!
불붙은 6.1 지방선거, 공식선거운동 돌입!
김충섭 시장 김천시장 후보 등록, 재선 도전 본격화
선생님 고맙습니다! 선생님 응원합니다!
마숙자 경북교육감 후보, 이철우 경북도지사 후보와 함께 본 후보등록
최영환 시인의 첫 시집 ‘네 이름을 불러주마’
김천에도 이런 팬이? 기념품에만 수천만원 쓴 축구광
이철우 도지사, 흔들림 없는 도정운영과 선거중립 당부
기획기사
김천시가 최근 한국 매니페스토 실천본부에서 진행한 민선 7기 전국 공약 이행 .. 
김천시가 경북김천혁신도시의 정주여건 개선과 주민들의 다양한 문화욕구 충족을.. 
이달의 기업
김천시는 4월 이달의 기업으로 한국SMT㈜(대표 구자섭)을 선정한 가운데 1일 김.. 
김천시는 2월 이달의 기업으로 유니텍㈜을 선정한 가운데 8일 김천시청에서 선정.. 
김천신문 / 주소 : 경북 김천시 충효길 91 2층 / 발행·편집인 : 이길용 / 취재부장 : 이남주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의숙 / Mai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8,071
오늘 방문자 수 : 5,621
총 방문자 수 : 61,129,0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