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4-05-29 06:01:5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원격
뉴스 > 종합

“법정 체험을 하고 법조인의 역할을 알게 되었어요!”

찾아가는 법 문화 체험, 진로 교육 실시
김천신문 기자 / kimcheon@hanmail.net입력 : 2024년 04월 15일
구성초등학교는 지난 11일 3~6학년 전체 학생이 참여한 가운데 ‘찾아가는 학교 법문화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이 프로그램은 대한법률구조공단 소속기관인 법문화교육센터 강사와 변호사가 직접 학교에 찾아와서 법문화 체험활동을 실시했다. 학생들이 법과 올바른 사회를 위한 노력을 이해하고, 민주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하도록 도모함과 동시에 꿈과 진로를 심층적으로 탐색하는 기회를 제공했다.


법교육 시간에는 사건 관련 영상을 시청하면서 재판으로 전개되는 상황을 이해했다. 법정 상황극 체험 시간에는 모의재판을 운영하여 학생들이 직접 판사, 검사, 변호사, 피고인, 증인이 되어 재판을 진행해 보았다. 모의재판을 통하여 준법정신을 함양하고 판사, 검사, 변호사 등 법조인 역할을 체험함으로써 전문직업에 대하여 생생하게 탐색할 수 있었다.


이어서 현직 변호사의 소개를 통해 학생들은 일상 생활에서 법이 적용되는 사례를 배우는 기회를 가졌다. 변호사가 하는 실제로 하는 일을 알아보고, 법조인에 대한 오해와 진실에 대해 배워보는 시간을 가졌다. 학생들은 법조인의 역할에 대해 배우고, 법, 재판과 관련하여 기초 소양을 쌓을 수 있었다. 대한법률구조공단에서 제공한 기념품으로로 문구류 세트를 선물로 받았다.


모의재판에 검사 역할로 참여한 4학년 김ㅇㅇ 학생은 “모의재판에서 검사 역할을 해보았는데, 재미있었지만 검사가 어렵다는 것을 알았다. 또 실제 재판이 어떻게 이루어지는지 알게 되었고, 법과 관련된 직업이 다양하다는 것도 알았다”고 법문화 체험 소감을 말했다. 학생들이 법을 잘 지켜 민주사회 구성원으로 성장을 다짐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


김창섭 구성초 교장은 “이번 활동을 통하여 학생들이 평소에는 멀고 어렵게만 느껴졌던 법이 우리 생활과 아주 밀접한 관계가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진로 체험을 통해 자신의 미래 모습을 그려볼 수 있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구성초는 학생들에게 다양한 교육 활동을 제공하고, 진로 탐색을 통해 자신의 미래 모습을 구체적으로 떠올리고 알아볼 수 있도록 지속적인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김천신문 기자 / kimcheon@hanmail.net입력 : 2024년 04월 15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2024 경상북도 웰니스관광 축제, 김천서 개최
스크린 골프대회 우승 트로피 가질 최강자 누구?
김천시 새마을회, 포도 순도 따고 농가의 근심은 솎아내고
‘음주 뺑소니’ 김호중 결국 구속…“증거 인멸 우려”
교동도시숲(체육공원) 준공식열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김천시협의회 2024년 2분기 정기회의
김천시단 - 해당화
「김천 추풍령 테마파크」 준공식 개최
김천, 농식품 개발에 날개를 달다!
경로당행복선생님 업무 역량 강화를 위한 관내 선진 시설 견학
기획기사
스포츠산업은 지역경제와 연계해 다양한 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중요한 경제.. 
김천시는 지난 2일 오랜 숙원사업인 김천시립 추모공원의 9월 공사 완료를 위해 .. 
업체 탐방
벚꽃의 만개로 시내 곳곳이 백색으로 물들어 봄 기운이 만연한 가운데 5일, 시청.. 
김천시는 2월 이달의 기업으로 ㈜디에스에스(대표 문주연)를 선정하고 2일 선정.. 
김천신문 / 주소 : 경북 김천시 충효길 91 2층 / 발행·편집인 : 이길용 / 편집국장 : 김희섭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의숙 / Mai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9,031
오늘 방문자 수 : 2,208
총 방문자 수 : 82,761,2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