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1-19 오후 02:47:1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

자유한국당 윤재옥 의원, 김천당협 방문해 지지호소

“총선승리의 길 찾는 내비게이션 역할 하겠다”
김민성 기자 / tiffany-ms@hanmail.net입력 : 2019년 02월 09일
ⓒ 김천신문
이달 27일 열릴 자유한국당 전당대회를 앞두고 당대표 선거뿐만 아니라 최고위원 선거 열기도 고조되고 있다.
당권주자인 조경태·주호영 의원의 김천당협 방문에 이어 최고위원 후보인 윤재옥 의원(대구 달서구을 재선)이 9일 부인과 함께 김천을 찾았다.
당대표 선거와 달리 최고위원 선거는 당원 한 사람이 2표를 행사할 수 있기에 윤 의원은 TK(대구경북) 재건을 위해 경북 단일후보인 김광림 의원과 대구 단일후보인 본인에 대한 동반지지를 김천 당원들에게 호소했다.
ⓒ 김천신문
윤 의원은 김천시 3선 국회의원을 역임한 이철우 도지사와의 중학교 동문 관계, 송언석 국회의원과는 송 의원이 기재부 차관으로 재직 시 예산확보를 위해 도움받은 사실과 국회 상임위에서 함께 의정활동을 한 인연을 밝히며 첫 대면한 당원들과의 심리적 거리를 좁혔다.
이어 윤 의원은 “이번 정부가 들어선 뒤 시장경제질서와 국가안보기본틀 등 나라의 근본이 흔들리고 있으며 예산, 인사 등 모든 부분에서 TK가 소외되고 있다”고 주장하고 “정부의 잘못을 바로잡고 견제하기 위해서는 이번 총선의 의석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는데 인식을 같이해 총선승리를 위해 모두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 김천신문
경찰대 1기 수석입학·수석졸업의 이력을 가진 윤 의원은 “경북경찰청장으로 근무한 경륜을 통해 절제와 균형·겸손의 리더십을 갖고 민심을 꿰뚫는 전략가로서 국민에게 믿음을 주는 새 메신저가 되겠다”며 “최고위원이 되면 총선승리를 위한 내비게이션으로서의 역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윤재옥 의원은 원내수석부대표 당시 ‘드루킹 특검’ 국회 통과를 치적으로 들며 “앞선 말보다 자기 자리에서 묵묵히 세밀하고 꼼꼼하게 일할 사람을 뽑아달라”고 표심을 공략했다.
ⓒ 김천신문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김응숙 시의원을 비롯한 당원들은 윤 의원에게 당내 계파 갈등을 불식시켜 화합할 것과 당 지도부의 박근혜정권 퇴진에 대한 진심 어린 사과, 젊은 인재 영입 등 당의 변화와 혁신을 요구했다.
한편 송언석 국회의원과 주요당원들은 행복버스 시즌 2와 관련한 바쁜 일정으로 인해 이날 간담회에 참석하지 못했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김민성 기자 / tiffany-ms@hanmail.net입력 : 2019년 02월 09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이 사람 – 20여 년간 지역방언 6천여개 수집한 이종개 씨
송언석 의원 의정보고회
㈜삼흥중전기 제작 LED가로등·보안등 기구
‘한결같은 김천사랑’ 송언석 국회의원 신년 인터뷰
김천시, 퇴직공무원 정부포상 수여
파파로티 김호중, 미스터트롯 예선眞 선정
김천의료원 이용객, 공영주차장 무료혜택 못 봐
인터뷰-류지용 김천세무서장
김천자두라이온스클럽 헌장전수식·회장 취임식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 만원으로 떠나는 구석구석 김천여행
기고
어느덧 2019년도 마지막을 향해 달려가고 있고 한 해를 마무리하는 이맘때쯤이면 우리.. 
쌀쌀한 바람과 함께 불의 사용이 잦은 계절이 찾아왔다. 건조한 겨울과 봄철에 화재가.. 
칼럼
해오라비를 소재로 한 조선 중기의 시조이다. 유명한 문장가며 서예가인 신흠(申欽 호.. 
언론 플레이에 능하고 잦은 TV출연으로 모르는 사람이 없다할 정도로 지명도 높은 국.. 
 
김천부동산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 4일 모델하우스 ..  
‘100세 인생설계, 김천시가 도와드립니다..  
김천 아포읍 ‘김천아포지역주택조합’ 조..  
김천혁신도시의 블루칩 투자처!  
자연과 어우러진 도심 아파트  
김천신문 / 주소 : (39607) 경북 김천시 김천로 62 장원빌딩 6층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임경규 오연택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성 / Mai 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7,173
오늘 방문자 수 : 29,450
총 방문자 수 : 29,315,8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