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1-24 오후 02:27:0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부동산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 4일 모델하우스 오픈

최소 8년 장기 전세형 임대주택, 월임대로 없고 청약통장 필요없어
정효정 기자 / wjdgywjd666@naver.com입력 : 2019년 01월 04일
ⓒ 김천신문
민간 장기 전세형 임대주택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가 4일 김천 아포 송천리 420번지에 모델하우스를 오픈, 선을 보였다.

최소 8년 이상 전세로 머물 수 있으며 월 임대료가 없는 스케일이 다른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는 청약통장 마저 필요 없으며 만 19세 이상이면 주택 소유여부와 소득조건에 관계없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입주 예정 시기는 2021년 6월 이다.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는 경부고속도로와 중부내륙고속도로가 교차하는 김천JC와 아포역 인근에 1천200여 가구 규모로 들어선다. 이 가운데 1단지 465가구를 우선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주택형은 전용면적 기준 59, 74, 84㎡으로 구성된다.

단지 안에는 작은도서관ㆍ피트니스센터ㆍ상가가 마련돼 생활의 편리함은 물론 단지 가까이에 아포초ㆍ아포중ㆍ경북과학기술고가 있으며 통학셔틀버스를 운행하며 김천시지만 구미시에서도 가까워 다양한 문화적 해택을 누릴 수 있다.
단지 바로 앞 제석산 등산로를 비롯해 금오산도립공원ㆍ대성저수지ㆍ감천ㆍ낙동강 등이 둘러싸고 있어 자연환경까지 퍼팩트 하다.

주변 교통여건은 단지 바로 옆 아포대로(국도 514)를 비롯해 북구미IC(2020년 개통 예정) KTX김천역ㆍ경부고속도로ㆍ중부내륙고속도로 등이 있어 김천과 구미 지역은 물론 도 내ㆍ외 전역으로 빠르고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다. 북구미IC가 개통되면 서울방면으로 10.7km(약 25분 거리)가 줄어든다. 또한 단지에서 아포대로로 연결되는 계획도로와 브릿지가 예정돼 있어 생활 여건 전반에 편리함을 기본으로 담고 있다.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의 시행은 미솔산업개발이, 시공은 신태양 건설이 맡았다. 23년 역사를 자랑하는 신태양건설은 기업신용평가 AO등급을 받았으며 누리마을 APEC하우스를 비롯해 부산 대연혁신지구 공동주택 건설 등을 진행한 업체이다. 또한 레지던스 엘가로 지역건축물 최초로 베니스 비엔날레 건축전에도 진출한 바 있는 글로벌한 건설사이기도 하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정효정 기자 / wjdgywjd666@naver.com입력 : 2019년 01월 04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김 시장 자유한국당 입당 초읽기
김충섭 시장, 자유한국당 입당
아뜰리에-용암사의 아침
“그간 김천 체육 발전에 노고가 많으셨습니다”
이부화 노인회김천시지회장, 인재양성장학금 기탁
엠카페, 달고나 활용한 이색메뉴 가득
조마면 영명사 자비의 쌀 기탁
김천시청 공무원, 24년째 나눔 실천
한국자유총연맹김천시지회 율곡동분회 출범식
도심속 모험 및 건강과 휴식의 지좌공원 조성
기고
얼마 전 조카결혼식이 있어서 고향 김천을 다녀왔다. 정말 오랜만에 대학졸업반인 딸.. 
어느덧 2019년도 마지막을 향해 달려가고 있고 한 해를 마무리하는 이맘때쯤이면 우리.. 
칼럼
해오라비를 소재로 한 조선 중기의 시조이다. 유명한 문장가며 서예가인 신흠(申欽 호.. 
언론 플레이에 능하고 잦은 TV출연으로 모르는 사람이 없다할 정도로 지명도 높은 국.. 
 
김천부동산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 4일 모델하우스 ..  
‘100세 인생설계, 김천시가 도와드립니다..  
김천 아포읍 ‘김천아포지역주택조합’ 조..  
김천혁신도시의 블루칩 투자처!  
자연과 어우러진 도심 아파트  
김천신문 / 주소 : (39607) 경북 김천시 김천로 62 장원빌딩 6층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임경규 오연택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성 / Mai 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5,677
오늘 방문자 수 : 3,800
총 방문자 수 : 29,516,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