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9-21 오전 12:19:2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종합

태풍 ‘링링’ 7일 오전 11시 현재

경북에 큰 피해 없어
김민성 기자 / tiffany-ms@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07일
ⓒ 김천신문
강력 태풍 '링링'이 7일 아침 전남 목포 앞바다에서 빠른 속도로 북상하며 전국에 태풍 특보(경보·주의보)가 내려졌다.
링링은 강풍을 동반하고 있어 철저한 대비가 요구된다.
7일 기상청에 따르면 제13호 태풍 '링링'은 이날 오전 6시 현재 목포 서쪽 약 140㎞ 해상에서 시속 44㎞로 북상하고 있다.
중심기압은 960hPa(헥토파스칼),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초속 39m(시속 140㎞)다. 초속 15m 이상 강풍이 부는 반경은 태풍 중심에서 370㎞에 달한다.
'링링'은 이날 정오께 서울 서남서쪽 약 140㎞ 해상을 지나 오후 3시께 북한 황해도에 상륙한 뒤 북한을 관통할 것으로 보인다.
'링링'은 북한을 관통한 뒤 이날 자정께 중국으로 넘어가 일요일인 8일 정오께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북쪽 약 400㎞ 육상에서 열대저압부로 약해져 소멸할 것으로 보인다.

무엇보다 주의해야 할 것은 강풍이다.

현재 경북도에서는 울릉도에 강풍주의보가 내려졌다.
이날 오전 6시까지 강수량은 경북도 평균 51.8㎜로 청도 99.5㎜, 봉화 89.3㎜, 문경 62.2㎜ (* 봉화(명호) 162㎜, 청도(운문) 120㎜)를 기록했다.

기상청은 "기록적인 바람이 불면서 큰 피해가 발생할 수 있으니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고 거듭 강조하고 "비는 주로 지리산 인근, 서해5도 지역에 집중되고 있다"며 "그 외 지역은 태풍의 빠른 이동으로 비는 많이 내리지 않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경북도에 따르면 특별한 피해가 보고된 바 없으며 낙석을 우려해 지방도 921호선(영천북안~청도)에 선조치로 7일 오전 8시 교통 통제해 오전 10시 10분 해제했다.

태풍주의보 발표에 따른 도 재난안전대책본부는 비상2단계 격상 운영중이며 4천11명(도 76, 시군 3,935) 이 비상근무 중이다.

경북도관계자는 “기상상황 실시간 모니터링 및 전파로 상황관리 및 피해현황 파악에 주력할 것”이라 밝혔다.



김민성 기자 / tiffany-ms@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07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새인물>제19기 백남명 민주평통 김천시협의회장
박보생 전 시장 초청 추풍령 아카데미 일곱 번째 과정
KBS 전국노래자랑 김천시 편
포토뉴스-김천신협, 탤런트 독고영재 팬사인회
민선 시 체육회장 시작도 전에 ‘삐거덕’
기획취재 -버려지는 혈세 ①대항면 황녀의 마을
교동 공영주차장 준공행사
현직에서도 퇴직해서도 김천 교육 발전!
도시재생지원센터, 전라북도 군산 선진지 견학
류용구 상인협회김천시지부장 취임
기고
당신의 노후는 안녕하십니까? 이 질문에 선뜻 ‘예’라고 답을 하는 사람은 드물 것이.. 
지난 8월 23일 1년 넘게 끌어오던 김천시와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간의 분쟁이 종결되.. 
칼럼
예술가는 예술활동 곧 예술작품을 창작하거나 표현하는 것을 직업으로 하는 사람이다... 
절망하던지, 꿈꾸던지이청(서양화가)‘민중을 거스르면 민중의 손에 망하고, 민중을 .. 
올해로 6·25전쟁이 발발한지 69주년을 맞이한다.6·25전쟁은 1950년 6월 25일 북한의.. 
김천부동산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 4일 모델하우스 ..  
‘100세 인생설계, 김천시가 도와드립니다..  
김천 아포읍 ‘김천아포지역주택조합’ 조..  
김천혁신도시의 블루칩 투자처!  
자연과 어우러진 도심 아파트  
김천신문 / 주소 : (39607) 경북 김천시 김천로 62 장원빌딩 6층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임경규 오연택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성 / Mai 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8,875
오늘 방문자 수 : 16,639
총 방문자 수 : 24,432,6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