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5-30 오후 08:03:0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종합

민선 시체육회장 선거 ‘본격화’

김동열 서정희 현직 사퇴·최한동 사퇴의사 표명
김민성 기자 / tiffany-ms@hanmail.net입력 : 2019년 11월 05일
↑↑ 왼쪽부터 김동열 서정희 최한동(가나다순)
ⓒ 김천신문
민선 시체육회장 선거가 내년 1월 15일로 확정됨에 따라 예상 후보들이 현직을 사퇴하며 선거가 본격화됐다.

지방자치단체장 및 지방의원의 체육 단체장 겸직 금지에 따라 사상 최초 민선 시체육회장 선거를 앞두고 이번 선거의 본래 취지인 정치와 체육을 분리하고 체육의 독립성과 자율성을 확립해 각종 선거에 체육 단체가 동원되는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지에 시민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에 따라 이번 선거에 누가 나올지에 대한 궁금증도 높아지는 가운데 김동열 경북농구협회장, 서정희 김천시육상연맹회장, 최한동 김천시역도연맹회장(성명 가나다순) 등 체육계 인사 3명이 현직사퇴로 선거출마의 뜻을 밝히고 나섰다.

가장 먼저 지난 4일 서정희 회장이 김천시체육회에 사퇴서를 제출한데 이어 5일에는 김동열 회장이 경북농구협회에 사퇴서를 내고 선거전 돌입을 알렸다. 최한동 회장 역시 본지 확인결과 사퇴기한인 이달 16일(체육회임직원이 출마할 경우 선거일 60일 전 사퇴) 전인 14~15일경 사퇴할 것이라고 밝힘에 따라 이들의 3파전으로 선거가 치러질 전망이다.

시체육회에서는 5일 체육회장 선거관리규정을 홈페이지에 공고하고 본격적인 선거절차에 들어갔다.
선거는 1월 4∼5일 후보자 입후보 등록을 받은 뒤 열흘 후인 1월 15일 선거인 직접투표로 치러진다. 선거장소는 법조계, 언론계, 교육계 인사 10명으로 구성된 선관위에서 정한다. 민선 첫 체육회장 임기는 2023년 정기총회일까지 3년이다.

시체육회 관계자는 “이번 선거에 대한 관심만큼 과열·혼탁선거에 대한 우려도 높아 출마자와 투표자 모두는 첫 선거를 기점으로 공정선거가 뿌리내릴 수 있도록 의식을 확고히 해야할 것"이라며 "선거관리위원회에서 공정선거지원단을 운영해 임무를 성실히 수행하겠다”고 밝혔다.
김민성 기자 / tiffany-ms@hanmail.net입력 : 2019년 11월 05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내달 13일 카페로 문 여는 ‘대신역’
국도대체우회도로에 삼락교차로 설치 결정
구 농협은행 서김천지점 주차장 폐쇄로 주민 불만 쇄도
김천대 졸업생, 미국임상병리사 시험 합격
부처님오신날 봉축 발원문>화해와 치유로 불국정토를 건설합시다
행복한 봉계초, 미뤄졌던 입학식 드디어 열려
김천시, 어린이집 95곳에 체온계·소독제 지원
김천시청 회계과 농촌일손돕기 적극 추진
중앙보건지소, 농촌인력 도우미 “우리가 도울게요”
김천경찰서,교통안전 홍보부스 운영
기고
인류의 위대한 스승님으로 시방 삼세에 영원하시며 모든 중생에게 지혜와 자비로 일체.. 
축구는 스포츠 종목 중에서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대중 스포츠의 하나다. 2002년 .. 
칼럼
산골짜기에 흐르는 시냇물은 사람의 정서를 풀어준다. 산은 정서를 가두지만 물은 풀.. 
언제부턴가 시(詩)의 맛을 알게 되었습니다. 마음에 와 닿는 시를 가슴에 품고 다니며.. 
어린왕자를 쓴 생텍쥐페리는 지도자에 대하여 이렇게 정의했다. ‘지도자란 책임을 지.. 
김천부동산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 4일 모델하우스 ..  
‘100세 인생설계, 김천시가 도와드립니다..  
김천 아포읍 ‘김천아포지역주택조합’ 조..  
김천혁신도시의 블루칩 투자처!  
자연과 어우러진 도심 아파트  
김천신문 / 주소 : (39607) 경북 김천시 김천로 62 장원빌딩 6층 / 대표이사 : 김영만 / 발행인·편집인 : 임경규 오연택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성 / Mai 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9,691
오늘 방문자 수 : 12,409
총 방문자 수 : 34,601,2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