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8-11 오후 05:17:0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예술

김천인이 낸 책- 이승하 시집 ‘생애를 낭송하다’

‘식사 후의 대화’ ‘사랑을 추억하다’ 등 62편 수록
정효정 기자 / wjdgywjd666@naver.com입력 : 2019년 04월 28일
ⓒ 김천신문
이승하 시집‘생애를 낭송하다’(천년의시작)가 발간됐다. 1984년 중앙일보 신춘문예 시 당선, 1989년 경향신문 신춘문예 소설 당선으로 문단에 나온 이승하 시인의 ‘나무 앞에서의 기도’에 이은 열세 번째 시집 ‘생애를 낭송하다’는 ‘생(生)’, ‘애(愛)’, ‘고(苦)’, ‘사(死)’ 등 4부로 나눠 편집됐다. 수록된 작품은 ‘식사 후의 대화’, ‘사랑을 추억하다’, ‘내 어머니 죽어가고 있을 때’, ‘태어나지 못한 목숨을 위하여’ 등 62편이다.

 아내가 상의 단추를 풀고/ 드러낸다 오디 같은 유두를/ 아기의 입에 물린다/ 울던 아기, 엄마의 유두를 빨며/ 비로소 평화로운 얼굴이 된다// 배를 다 채운 보드라운 아기가/ 아내의 눈을 빤히 쳐다보며/ 방그레 웃는다/ 아내는 부드러운 눈길로 아기와 눈 맞추며/ 빙그레 웃는다// 아내가 가슴을 여미고/ 아기에게 말을 건넨다/ -배가 많이 고팠었나 보구나/ 아기는 계속 방글방글 미소만 짓는데/ -그래그래 이제 배가 부르다고?
 시집 맨 앞에 수록된 ‘식사 후의 대화’ 전문이다.

 이승하 시인은 시집‘생애를 낭송하다’ 책머리에 “2007년 2월 19일/ 어머니 돌아가신 날/ 2011년 4월 16일 아버지 돌아가신 날/ 아버지 8주기에 맞춰/ 시집을 낸다”고 밝혔다.

 이숭원 문학평론가는 해설 마무리 부분에서 이렇게 평가했다.
 “이승하의 시는 근원으로서의 우주적 사랑, 성체 현현과 계시의 순간을 언어로 전하려 한다. 그런 의미에서 이승하의 시는 한국 시단의 독특한 자리를 점유하며 경이로운 경관을 지향한다.”

 현재 중앙대 문예창작학과 교수로 재직하고 있는 김천 출신 이승하 시인은 ‘사랑의 탐구’, ‘천상의 바람, 지상의 길’, ‘불의 설법’ 등 시집과 소설집 ‘길 위에서의 죽음’, 평론집 ‘한국문학의 역사의식’, ‘욕망의 이데아’ 등을 발간했다.
 이승하 시인은 최근 한국가톨릭문학상, 편운문학상 수상자로 선정돼 경사가 이어졌다.

 144쪽 분량의 이승하 시집 ‘생애를 낭송하다’ 책값은 9천원이다.
정효정 기자 / wjdgywjd666@naver.com입력 : 2019년 04월 28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새김천로타리클럽 부인회, ‘이중언어교실 교재비’ 후원
소상공인(식품⋅공중위생업) 일자리창출 지원사업 신청 접수
쾌적한 주거환경개선을 위한 빈집실태조사
김천교육지원청, 학교운동부 전임지도자 격려품 전달 및 학생선수 인권보호 강조
김천시,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공모사업 9개소 선정
문화예술회관 공연장 대피유도 교육
김천시, 보호수 병해충 지상방제
균등분 주민세 일부 감면 6,900여 중소기업·소상공인 수혜
남면봉천지구 지적재조사 경계결정 위원회
평화남산동 사랑의 집수리 봉사활동
기고
요즘 우리 사회 여러 분야에서 문제가 제기 되고 있는 갑질과 불통은 공직사회뿐만 아.. 
1, 국민권익위원회의 종합청렴도 평가의 의미 한국매니페스토 실천본부가 지난 .. 
칼럼
작년 가을 학교 앞 화단에 있는 매화와 살구나무의 가지치기를 했다. 너무 과도하게 .. 
1만 원권은 얼마나 힘이 있을까. 지난 해 조카 결혼식 때 친척들 축의금을 받아 혼주.. 
나무가 제 발로 산에서 내려올 리가 없다. 산은 나무의 태생지요, 집이요, 보금자리요.. 
김천부동산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 4일 모델하우스 ..  
‘100세 인생설계, 김천시가 도와드립니다..  
김천 아포읍 ‘김천아포지역주택조합’ 조..  
김천혁신도시의 블루칩 투자처!  
자연과 어우러진 도심 아파트  
김천신문 / 주소 : (39607) 경북 김천시 김천로 62 장원빌딩 6층 / 발행·편집인 : 김영만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성 / Mai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3,976
오늘 방문자 수 : 4,490
총 방문자 수 : 37,774,1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