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8-11 오후 05:17:0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종합

백수문학관 제19기 문학아카데미 시·수필반

경기도 화성시 노작홍사용문학관 문학기행
정효정 기자 / wjdgywjd666@naver.com입력 : 2019년 04월 28일
ⓒ 김천신문
백수문학관 제19기 문학아카데미 시·수필반 수강생 40여명은 25일 봄철 문학기행을 다녀왔다. 경기도 화성시 노작로에 위치한 노작홍사용문학관으로 문학기행을 다녀온 것.
 
동탄 노작공원에 홍사용 시인의 뜻을 기리기 위해 2010년 3월 건립된 2층 규모 홍사용문학관은 유물과 사료가 보존된 2개의 전시실 외에도 추모의 방, 도서관, 극장, 강의실, 카페 등이 설치됐다.

ⓒ 김천신문
홍사용 시인은 1900년 태어나 시, 소설, 수필, 희곡 등 다양한 장르의 문학작품을 집필하고 1922년 문예지 ‘백조’를 창간, 3호까지 발간했으며 1927년 극단 산유화회를 창단했다. 근대 낭만주의운동에 앞장섰고 항일 정신을 가진 시인으로 평가 받는 홍사용 시인은 1939년 희곡 ‘김옥균전’이 총독부의 검열에 걸린 후 절필했으며 1947년 폐결핵으로 생을 마쳤다. 이곳 문학관에서는 작가 초청 문예강좌를 비롯해서 청소년 문예교실, 연극 공연, 영화 상영, 음악회 등 화성 시민들을 위한 공간으로도 활용되고 있다.

↑↑ 화성어차 앞에서
ⓒ 김천신문
이날 수강생들은 순종 왕이 타던 자동차에 조선시대 왕들이 타던 가마를 주제로 디자인한 화성어차를 타고 팔달문, 전통시장, 화홍문, 팔달산 등 수원화성을 견학하고 간간히 내리는 비에도 화성행궁을 둘러보는 기회도 가졌다.

양숙자 회장은 “매주 목요일 백수문학관에서 하는 문학아카데미도 좋지만 매 학기마다 한 번씩 가는 문학기행 역시 의미가 있다”며 “특히 ‘이슬에 젖은 참새’라는 뜻의 노작(露雀)이란 호를 가진 홍사용 시인의 뜻을 기리기 위해 건립된 문학관에서는 시인의 삶과 문예정신은 물론 민족정신을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고 말했다.
↑↑ 화성행궁에서
ⓒ 김천신문
정효정 기자 / wjdgywjd666@naver.com입력 : 2019년 04월 28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새김천로타리클럽 부인회, ‘이중언어교실 교재비’ 후원
소상공인(식품⋅공중위생업) 일자리창출 지원사업 신청 접수
쾌적한 주거환경개선을 위한 빈집실태조사
김천교육지원청, 학교운동부 전임지도자 격려품 전달 및 학생선수 인권보호 강조
김천시,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공모사업 9개소 선정
문화예술회관 공연장 대피유도 교육
김천시, 보호수 병해충 지상방제
남면봉천지구 지적재조사 경계결정 위원회
균등분 주민세 일부 감면 6,900여 중소기업·소상공인 수혜
평화남산동 사랑의 집수리 봉사활동
기고
요즘 우리 사회 여러 분야에서 문제가 제기 되고 있는 갑질과 불통은 공직사회뿐만 아.. 
1, 국민권익위원회의 종합청렴도 평가의 의미 한국매니페스토 실천본부가 지난 .. 
칼럼
작년 가을 학교 앞 화단에 있는 매화와 살구나무의 가지치기를 했다. 너무 과도하게 .. 
1만 원권은 얼마나 힘이 있을까. 지난 해 조카 결혼식 때 친척들 축의금을 받아 혼주.. 
나무가 제 발로 산에서 내려올 리가 없다. 산은 나무의 태생지요, 집이요, 보금자리요.. 
김천부동산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 4일 모델하우스 ..  
‘100세 인생설계, 김천시가 도와드립니다..  
김천 아포읍 ‘김천아포지역주택조합’ 조..  
김천혁신도시의 블루칩 투자처!  
자연과 어우러진 도심 아파트  
김천신문 / 주소 : (39607) 경북 김천시 김천로 62 장원빌딩 6층 / 발행·편집인 : 김영만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성 / Mai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3,976
오늘 방문자 수 : 6,682
총 방문자 수 : 37,776,3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