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12-11 오후 08:03:0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종합

꽃으로 걸어온 길, 뜨거운 박수로 함께한 ‘김천예고 국악 · 무용제’


이동현 기자 / elight2240@naver.com입력 : 2019년 11월 28일
김천예술고등학교 국악무용제가 28일 오후 7시 김천예고 정산아트홀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김천예고 22명 학생들의 국악합주, 전통무용, 가야금산조 2중주, 해금독주, 국악창작합주, 현대무용, 발레, 한국창작무용 등 다양한 무대를 선보이며 오랜 시간 준비한 시간을 예술로 승화시켰다.
ⓒ 김천신문

첫무대로 군악을 선보인 국악합주단은 현악영산회상 중 아홉째 곡으로 높게 뻗어나가는 피리의 고음과 잔잔한 대금의 저음의 환상적인 조화를 자아냈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전통무용 태평무는 한국무용 1,2학년 학생들이 나라의 풍년과 태평성대를 축원하는 뜻을 지닌 춤을 아름답게 표현했다. 태평무는 경기지역 무속에서 비롯된 음악과 춤을 기반으로 절제된 궁중정재의 미와 장단의 절묘함을 선보이며 박수를 받았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가야금산조 무대에서는 2학년 김효민·황혜라 학생이 최옥삼류 가야금 산조를 연주했다. 높은 독창성과 예술성을 지녔고 특히 정확한 성음을 구사하는 이번 연주는 판소리와 남도품의 가락에서 파생된 무대로 감정을 절제한 깊은 여운을 남겨줬다.
ⓒ 김천신문

해금독주 무대에서는 피아노 반주에 맞춰 1학년 한금채 학생이 작곡가 김영재의 적념을 쓸쓸하고 외로움을 해금의 울림으로 장내를 가득 채웠다. 해금의 점차 변하는 주제선율과 피아노 선율을 조화롭게 대비하며 관객에게 다가갔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국악합주단의 창작합주에서는 작곡가 임교민이 편곡한 민요의 향연을 연주했다. 우리나라 대표적인 민요들을 모아 피아노를 바탕으로 무대를 채우는 퓨전음악 무대를 펼쳤다. 코드와 리듬의 변화로 진행돼 악기들의 멋진 솔로들로 흥을 돋웠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현대무용 무대는 1,2 학년 학생들의 제니스 무대가 펼쳐졌다. ‘제니스’는 무용수들이 움직임을 통해 최고의 희열을 느끼는 순간을 말한다. 섬세한 기교가 들어간 동작을 통해 관객들과 함께 호흡하며 소통하는 무대를 선보였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무용졸업 작품에서는 버꾸춤, 달아, I remember 1919 무대를 각각 3학년 이소미·최예원·김지민 학생이 졸업을 앞두고 후배들에게 멋진 무대를 선물해 관객들의 호응을 이끌었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이어진 2학년 여정경 학생과 1학년 이은교 학생의 두 마리 백조 무대는 ‘백조의 호수’의 리듬에 맞춰 발레로 무대를 꾸몄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피날레는 무대가 아닌 관객석부터 한국무용 1,2,3학년이 호응을 이끌어 내며 등장해 한국창작무용 ‘판’으로 흥겨운 축제의 마지막을 멋지게 장식했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주광석 김천예고 교장은 "오랜 시간 학생들이 준비한 '국악 · 무용제'를 함께한 모든 분께 감사하다"며 "멋진 무대로 관객들과 소통한 학생들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이동현 기자 / elight2240@naver.com입력 : 2019년 11월 28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나눔세상봉사단 송년행사 통해 장학금전달
평화동도시재생 날개 달다
김천노인복지센터, 새단장하고 어르신 맞이한다
본지 인문학칼럼 ‘인문학 한 그릇’ 필진 구성
다락방 봉사회, ‘장애우 초청 송년의밤’
동김천청년회의소, 38주년 기념식·회장단 이·취임식
황악산전국사진촬영대회‧전국사진공모전‧시민촬영대회 시상
김천예술고, 2020학년도 서울대 수시 2명 합격
김천시청 송무근 주무관 24년 동안 100회 헌혈
경쾌한 스트라이크, 시원하게 가르는 물살로 생활 속 스트레스 날리다
기고
어느덧 2019년도 마지막을 향해 달려가고 있고 한 해를 마무리하는 이맘때쯤이면 우리.. 
쌀쌀한 바람과 함께 불의 사용이 잦은 계절이 찾아왔다. 건조한 겨울과 봄철에 화재가.. 
칼럼
해오라비를 소재로 한 조선 중기의 시조이다. 유명한 문장가며 서예가인 신흠(申欽 호.. 
언론 플레이에 능하고 잦은 TV출연으로 모르는 사람이 없다할 정도로 지명도 높은 국.. 
 
김천부동산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 4일 모델하우스 ..  
‘100세 인생설계, 김천시가 도와드립니다..  
김천 아포읍 ‘김천아포지역주택조합’ 조..  
김천혁신도시의 블루칩 투자처!  
자연과 어우러진 도심 아파트  
김천신문 / 주소 : (39607) 경북 김천시 김천로 62 장원빌딩 6층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임경규 오연택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성 / Mai 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5,775
오늘 방문자 수 : 4,727
총 방문자 수 : 27,884,9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