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5-27 오후 05:22:4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종합

꽃으로 걸어온 길, 뜨거운 박수로 함께한 ‘김천예고 국악 · 무용제’


이동현 기자 / elight2240@naver.com입력 : 2019년 11월 28일
김천예술고등학교 국악무용제가 28일 오후 7시 김천예고 정산아트홀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김천예고 22명 학생들의 국악합주, 전통무용, 가야금산조 2중주, 해금독주, 국악창작합주, 현대무용, 발레, 한국창작무용 등 다양한 무대를 선보이며 오랜 시간 준비한 시간을 예술로 승화시켰다.
ⓒ 김천신문

첫무대로 군악을 선보인 국악합주단은 현악영산회상 중 아홉째 곡으로 높게 뻗어나가는 피리의 고음과 잔잔한 대금의 저음의 환상적인 조화를 자아냈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전통무용 태평무는 한국무용 1,2학년 학생들이 나라의 풍년과 태평성대를 축원하는 뜻을 지닌 춤을 아름답게 표현했다. 태평무는 경기지역 무속에서 비롯된 음악과 춤을 기반으로 절제된 궁중정재의 미와 장단의 절묘함을 선보이며 박수를 받았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가야금산조 무대에서는 2학년 김효민·황혜라 학생이 최옥삼류 가야금 산조를 연주했다. 높은 독창성과 예술성을 지녔고 특히 정확한 성음을 구사하는 이번 연주는 판소리와 남도품의 가락에서 파생된 무대로 감정을 절제한 깊은 여운을 남겨줬다.
ⓒ 김천신문

해금독주 무대에서는 피아노 반주에 맞춰 1학년 한금채 학생이 작곡가 김영재의 적념을 쓸쓸하고 외로움을 해금의 울림으로 장내를 가득 채웠다. 해금의 점차 변하는 주제선율과 피아노 선율을 조화롭게 대비하며 관객에게 다가갔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국악합주단의 창작합주에서는 작곡가 임교민이 편곡한 민요의 향연을 연주했다. 우리나라 대표적인 민요들을 모아 피아노를 바탕으로 무대를 채우는 퓨전음악 무대를 펼쳤다. 코드와 리듬의 변화로 진행돼 악기들의 멋진 솔로들로 흥을 돋웠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현대무용 무대는 1,2 학년 학생들의 제니스 무대가 펼쳐졌다. ‘제니스’는 무용수들이 움직임을 통해 최고의 희열을 느끼는 순간을 말한다. 섬세한 기교가 들어간 동작을 통해 관객들과 함께 호흡하며 소통하는 무대를 선보였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무용졸업 작품에서는 버꾸춤, 달아, I remember 1919 무대를 각각 3학년 이소미·최예원·김지민 학생이 졸업을 앞두고 후배들에게 멋진 무대를 선물해 관객들의 호응을 이끌었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이어진 2학년 여정경 학생과 1학년 이은교 학생의 두 마리 백조 무대는 ‘백조의 호수’의 리듬에 맞춰 발레로 무대를 꾸몄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피날레는 무대가 아닌 관객석부터 한국무용 1,2,3학년이 호응을 이끌어 내며 등장해 한국창작무용 ‘판’으로 흥겨운 축제의 마지막을 멋지게 장식했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주광석 김천예고 교장은 "오랜 시간 학생들이 준비한 '국악 · 무용제'를 함께한 모든 분께 감사하다"며 "멋진 무대로 관객들과 소통한 학생들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이동현 기자 / elight2240@naver.com입력 : 2019년 11월 28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부항면 출향인 김삼환씨, 고향에 마스크 5천개 기부
달봉산 대나무숲길 조성으로 휴식공간 제공
전통시장 자동심장충격기설치
김천교육지원청, 각 학교 등교수업 운영 화상회의
김천시, 어린이 보호구역 안전 확보총력
교통행정과 코로나19 극복 농촌일손돕기
구 농협은행 서김천지점 주차장 폐쇄로 주민 불만 쇄도
중앙보건지소, 농촌인력 도우미 “우리가 도울게요”
가정용 친환경보일러 73대 추가 지원
김천시청 회계과 농촌일손돕기 적극 추진
기고
인류의 위대한 스승님으로 시방 삼세에 영원하시며 모든 중생에게 지혜와 자비로 일체.. 
축구는 스포츠 종목 중에서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대중 스포츠의 하나다. 2002년 .. 
칼럼
산골짜기에 흐르는 시냇물은 사람의 정서를 풀어준다. 산은 정서를 가두지만 물은 풀.. 
언제부턴가 시(詩)의 맛을 알게 되었습니다. 마음에 와 닿는 시를 가슴에 품고 다니며.. 
어린왕자를 쓴 생텍쥐페리는 지도자에 대하여 이렇게 정의했다. ‘지도자란 책임을 지.. 
김천부동산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 4일 모델하우스 ..  
‘100세 인생설계, 김천시가 도와드립니다..  
김천 아포읍 ‘김천아포지역주택조합’ 조..  
김천혁신도시의 블루칩 투자처!  
자연과 어우러진 도심 아파트  
김천신문 / 주소 : (39607) 경북 김천시 김천로 62 장원빌딩 6층 / 대표이사 : 김영만 / 발행인·편집인 : 임경규 오연택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성 / Mai 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8,720
오늘 방문자 수 : 32,293
총 방문자 수 : 34,457,5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