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4-07-22 08:33:4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원격
뉴스 > 인터뷰

출향인 초대석-김두식 ㈜휴먼데크 대표

“수구지심으로 모교와 김천발전 위해 노력하고파”
김민성 기자 / tiffany-ms@hanmail.net입력 : 2015년 01월 12일
 
ⓒ i김천신문

2015년 신년 벽두부터 친환경 건설기자재인 합성목재 데크와 펜스 등으로 눈부신 매출 신장을 보이고 있는 주식회사 휴먼데크(부산 수영구 소재.www.hdeck.net)는 친환경 합성목재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급부상하고 있는 기업이다.

황금동이 고향인 ㈜휴먼데크 김두식 대표(63세)는 김천초, 성의중, 김천농고(현 김천생명과학고)를 졸업했다. 현재 재부산향우회 상임부회장, 김천생명과학고총동창회 부산지회 부회장을 맡고 있다.

김 대표는 “수구지심(首丘之心)이라는데 이제 고향으로 머리를 돌릴 때 인 것 같다”며 “제 뿌리는 고향 김천이라고 생각하며 한 번도 고향을 잊은 적이 없다”고 밝히고 “이제 모교와 고향의 발전을 위해 조금이라도 보탬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 대표가 운영하는 ㈜휴먼데크는 합성목재와 알루미늄 복합 빔데크 등을 판매 및 시공하는 친환경 건설기자재 회사로 선진국형 친환경 신소재를 개발해 사람과 자연이 함께하는 쾌적하고 품위 있는 환경 조성을 통한 삶의 행복을 추구한다. 또한 끊임없는 연구개발로 신개념의 구조물을 창조하고 혁신적인 기술력으로 고객의 요구에 최고의 품질과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최근 지속된 건설경기의 불황에도 불구하고 친환경 건설기자재로 틈새시장을 파고들어 매출신장을 높여 가고 있는 업체이다. NEP(신제품)인증·녹색인증·벤처기업인증·KS마크·Q품질보증·환경표지인증을 취득했으며, 조달청 우수제품으로 지정됐고, 2014년 신기술 실용화 진흥유공표창(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하는 등 특허를 비롯한 각종 인증 약 20여개를 획득했다.

김 대표는 7년 전 우연한 기회에 합성목재를 접하고 본격적으로 합성목재에 대한 이론적 지식과 사업성을 키워 나갔다. 사업초기에는 부산출신이 아니어서 인맥 등 여러모로 어려움이 많았으나 오로지 열정 하나로 극복해냈다.

김 대표는 “국내 펜스 시장 규모만 2조원대로 데크 분야까지 합쳐 어마어마하게 방대한 이 시장에서 살아남기 위해서는 끊임없는 기술 개발만이 살길이라는 생각으로 노력해 왔다”며 “제품은 모방할 수 있어도 기술은 모방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김두식 대표는 “지금의 김천은 몰라보게 발전하고 있어 앞으로 몇 년 후에 혁신도시가 정착되고 산업단지가 활성화되면 얼마나 더 발전할지 벌써부터 기대된다”며 “2015년에는 사람과 자연이 조화를 이루는 환경, 바로 휴먼데크가 꿈꾸고 이루려는 친환경 세상을 위한 대도약의 해가 될 것으로 전망하며 김천도 더욱 발전하는 한 해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민성 기자 / tiffany-ms@hanmail.net입력 : 2015년 01월 12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기자의 현장취재- 감천면 복지센터 민원인 난동사건
SRF 소각시설 건축허가 취소 촉구 김천시민 궐기 대회
“김천시, 2040 김천도시기본계획 확정”
주영민, 제6회 호연배 아마추어 골프 최강전 우승!
조마면, 초복맞이 경로당 위문방문
율곡도서관, 정해창 전)법무부 장관 기증도서 전시회 개최
경북을 대표하는 맛집!‘으뜸음식점’24개소 최종 선정
김선미, 제1회 호연배 레이디스 아마추어골프 최강전 3언더파 우승!
제3회 김천시 지회장기 한궁대회 개최
소각장 피해 주민의 호소. 보고, 듣고, 느꼈다.
기획기사
“앞으로의 경북신용보증재단은 단순히 자금지원 기관이 아닌 소상공인과 함께 .. 
김천시는 시립도서관이 지역 내 독서문화를 확산시키고 시민들의 여가는 물론 취.. 
업체 탐방
㈜유시티에서 개발한 ‘UCT배터리’는 화학 반응이 필요 없는 전자기 물리적 충.. 
김천시는 6월 이달의 기업으로 대우써머스㈜를 선정하고 7일 김천시청에서 선정.. 
김천신문 / 주소 : 경북 김천시 충효길 91 2층 / 발행·편집인 : 이길용 / 편집국장 : 김희섭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의숙 / Mai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5,644
오늘 방문자 수 : 1,286
총 방문자 수 : 83,445,1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