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4-03 오후 07:35:0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기고

기고-정치인의 기부행위 상시제한

이숙희(김천시선관위 홍보주무관)
김천신문 기자 / kimcheon@hanmail.net입력 : 2019년 12월 03일
ⓒ 김천신문
어느덧 2019년도 마지막을 향해 달려가고 있고 한 해를 마무리하는 이맘때쯤이면 우리는 ‘나눔과 기부’의 의미를 한 번씩 되새기곤 합니다.

기부의 사전적 의미는 ‘자선사업이나 공익사업을 돕기 위해 재물을 무상으로 내주는 것’이라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선거에 있어서 후보자의 지지기반을 조성하는 데에 기여하거나 매수행위와 결부될 가능성이 있는 기부행위를 공직선거법에서는 제한하고 있습니다.

선거법에서는 공명선거를 위해 기부행위를 엄격히 규제하고 있는데, 2004년 3월 선거법 개정으로 그동안 선거일전 180일부터 선거일까지로 규정되었던 한시적인 기부행위제한기간을 없애고 언제나 기부행위를 할 수 없도록 제한기간을 상시화 하였습니다.

공직선거법상 ‘기부행위’란 당해 선거구 안에 있는 자나 기관·단체·시설 또는 당해 선거구의 밖에 있더라도 그 선거구민과 연고가 있는 자나 기관·단체·시설에 대해 금전 ·물품 기타 재산상 이익을 제공하거나 약속하는 행위를 말합니다. 다만 통상적 정당활동과 관련한 행위, 의례적 행위, 구호적·자선적 행위, 직무상 행위에 대하여는 예외를 규정하고 있습니다. 공직선거가 없는 때라도 기부행위가 제한되는 자의 경우에는 상시제한 된다는 것을 잊지 말아야 할 것입니다.

그렇다면 기부행위 상시제한은 어떤 사람들에게 해당되는지 알아보겠습니다. 국회의원·지방의회의원·지방자치단체의 장·정당의 대표자·후보자·입후보예정자와 그 배우자는 기부행위를 할 수 없습니다. 또한 누구라도 기부행위를 약속·지시·권유·알선하거나 요구할 수 없습니다.

이렇듯 선거법 위반행위는 주는 자와 받는 자 쌍방에게 모두 책임이 있습니다. 기부행위를 한 자는 사법당국에 고발 등 법적조치를 받게 되고 금품 등을 제공받은 자는 제공받은 금액 또는 음식물·물품 가액의 10배 이상, 50배 이하에 상당하는 금액의 과태료가 최고 3천만원까지 부과됩니다.

후보자 등의 기부행위를 근절하기 위해서는 유권자들의 역할과 관심이 매우 중요하며 이러한 선거법 위반행위에 연루되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가요구됩니다.

제21대 국회의원선거와 관련해 다가오는 연말연시 주변에서 불법적인 기부행위가 이루어진다면 국번없이 ‘1390’으로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시민들의 적극적인 제보가 있을 때 공명선거를 향해 노력하는 선거관리위원회의 노력은 더욱 빛을 발할 것이며 기부행위는 비로소 근절돼 깨끗하고 투명한 공명선거 풍토가 마련될 것입니다.

이와 관련해 김천시선거관리위원회는 시민 여러분들과 함께 투명한 정치, 건강한 정치를 만들어 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김천신문 기자 / kimcheon@hanmail.net입력 : 2019년 12월 03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정부, 소득 하위 70%가구에 ‘긴급재난지원금’ 최대 100만원 지급
자이 브랜드 믿고 입주했지만 방음벽 철거가 웬 말?
김천경제회생 위해 390억원 푼다
신음동 주민숙원사업 해결
긴급재난지원금, `누가 받을 수 있나?`
4·15총선 후보 인터뷰-기호 8번 무소속 이성룡 후보
기호2번 미래통합당 송언석 후보 본격적인 선거운동 펼쳐
김천시, 아동양육가구에“아동돌봄쿠폰”40만원 지급
관내 두번째 확진자 재확진
김천생명과학고 가로수길 빛을 더하다
기고
북한에 주소, 직계가족, 배우자, 직장 등을 두었고 북한을 벗어난 후 외국국적을 취.. 
햇볕에 등을 기대고 가부좌를 하였다. 따사로운 새 봄의 햇살이 지친 어깨를 두드린다.. 
칼럼
어린왕자를 쓴 생텍쥐페리는 지도자에 대하여 이렇게 정의했다. ‘지도자란 책임을 지.. 
봄비가 소리 없이 내리는 이른 아침이다. 강가에 피는 물안개가 보고 싶어 팔당대교 .. 
고향을 떠난 지 20년이 넘어서야 인근 구미 해평에 근무할 기회가 주어졌다. 그때 고.. 
김천부동산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 4일 모델하우스 ..  
‘100세 인생설계, 김천시가 도와드립니다..  
김천 아포읍 ‘김천아포지역주택조합’ 조..  
김천혁신도시의 블루칩 투자처!  
자연과 어우러진 도심 아파트  
김천신문 / 주소 : (39607) 경북 김천시 김천로 62 장원빌딩 6층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임경규 오연택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성 / Mai 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9,582
오늘 방문자 수 : 17,684
총 방문자 수 : 32,393,4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