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8-11-12 오후 06:07:4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핫플레이스

무릉유기농산 친환경 가축분 특등급 황금퇴비

전남지역에 생산물량 60% 공급, 판매도 전국 1~2위
지역 경제 활성화를 이끄는 우수기업

정효정 기자 / wjdgywjd666@naver.com입력 : 2018년 09월 14일
ⓒ 김천신문
무릉유기농산 친환경 가축분 특등급 황금퇴비가 전국판매 1~2위를 차지하며 김천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황금퇴비가 생산하는 제품의 60% 이상이 청정 녹지를 자랑하는 전남으로 판매되고 있다. 이 외에도 우수한 제품력으로 중앙아시아 타지키스탄 농업바이어, 베트남, 필리핀 농업 관련자 등이 방문해 친환경 선진 기술을 벤치마킹해 가고 있는 실정이다.
전국의 많은 농업 관계자는 물론 외국 바이어까지 황금퇴비 공장을 찾고 있는 이유는 우수한 시설과 품질, 관리에 있다.

특히 전자동 시스템을 구축해 시간당 2천 2백포를 생산하고 있는 생산력과 EM 미생물, 한약제 및 정관장에서 생산하는 홍삼의 원료를 사용해 친환경 가축분 특등급 제품을 생산하는 독보적 기술력을 갖추고 있기 때문이다.

박종철 대표는 “우수한 제품생산에 총력을 기울여 왔고 타 지역은 물론 외국에서도 인정을 받게 되어 기쁘다. 특히 우리지역인 구성의 농민들 90%가 우리 제품을 사용하고 있어 지역에서도 인정받고 있다는 점이 가장 큰 자부심이다. 처음 무릉유기농산 친환경 가축분 특등급 황금퇴비를 생산하게 된 것도 김천의 땅을 건강하게 하고 싶을 마음에서부터 시작됐다”고 밝혔다.

특히 오랜 기간 병충해를 해결할 수 있는 친환경 자재 ‘충싹’, ‘균싹’를 개발 완성해 전국 농가에 시범 운영을 통해 인증을 거치고 친환경 제품을 출시 할 예정이다. 이로서 무릉유기농산은 친환경 가축분 특등급 황금퇴비와 친환경 병충해 자재를 사용해 안전한 먹거리를 만들고자 한다.

지역민의 믿음에 감사한 마음으로 무릉유기농산 황금퇴비 박종철 대표는 개인 기업의 활성화에 그치지 않고 외국 바이어들이 방문하면 지역 농산물의 유통 핵심시설인 구성농협 농산물산지유통센터의 유통시스템을 소개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주력하고 있다. 또한 직지사 및 부항댐 등 관광 일정을 추가해 김천에 대한 긍정적이고 선진화된 이미지를 심어주며 김천시를 홍보하는 일도 빼먹지 않고 있다.

또한 이번달 내에 베트남 현지 민·관 단체가 황금퇴비 공장을 방문 할 예정이다. 이는 우리나라 기후가 열대성으로 바뀌고 있어 이에 대한 대체사업을 준비하기 위한 박 대표의 큰 그림이다. 박 대표는 이날 베트남 관계자들과 만남을 통해 황금퇴비의 기술을 무상으로 지원하고 또한 베트남 현지 5만평 대지에 우리 농산물을 재배·생산하는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무릉유기농산영농조합법인 황금퇴비는 그간 김천시인재양성장학금 기탁, 어르신 게이트볼 단체 선수복 후원, 지역 경로당 후원 및 경로잔치, 불우이웃돕기, 농촌봉사활동 등 지역 사회를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는 김천지역의 대표적 우수기업이다.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 김천신문

정효정 기자 / wjdgywjd666@naver.com입력 : 2018년 09월 14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송언석 의원, 국회의원 아름다운 말 선플상 수상
김천출신 꽃미남 트로트가수 ‘유성’
황금시장 김장양념축제로 시끌벅적
제1회 김천전국 행복 마을 동요제
민주평통 3대 가족 통일골든벨
미리가보는 ‘김천신문 베트남 문화탐방’
김천시, 초소형 전기차 신산업 주도!
기획취재-도심공동화를 진단한다
화창한 만추, 단풍 절정 부항을 걷다
김천농협 협동조직 화합 한마당
기고
요즘 스마트폰으로 하루 일과를 시작하는 현대인들에게 가장 먼저 눈길을 끄는 것은 .. 
‘공공단체등 위탁선거에 관한 법률’에 따라 선거관리위원회가 농·수·산림조합으로.. 
칼럼
드넓은 평야에 농사를 짓거나 혹은 아주 시골 이거나 또는 수많은 오토바이들이 일렬.. 
“여행 가려고 합니다. 어디로 가야 합니까?”고객들이 여행사에 전화해서 주로 물어.. 
김천부동산
‘100세 인생설계, 김천시가 도와드립니다..  
김천 아포읍 ‘김천아포지역주택조합’ 조..  
김천혁신도시 투자가치! 내 투자처는 어디..  
김천혁신도시의 블루칩 투자처!  
자연과 어우러진 도심 아파트  
김천신문 / 주소 : 경상북도 김천시 가메실1길 21 / 발행인·편집인 : 오연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경규
Mai 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 청탁방지담당관 : 임경규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50,831
오늘 방문자 수 : 7,737
총 방문자 수 : 11,626,4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