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1-09-21 오후 09:05:4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피플인사이드

최고령 산모 건강한 자연분만 - “안심하고 출산했어요.”


김천신문 기자 / kimcheon@hanmail.net입력 : 2021년 07월 19일
김천제일병원에서 46세 고령 산모가 자연분만에 성공해 화제가 되고 있다.

김천시에 거주 중인 A씨(46세)는 작년 말 한 산부인과 의원에서 임신을 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노산에 대한 두려움이 앞섰지만 A씨는 출산을 하기로 마음을 먹었고 지난 3월부터는 지역내 유일한 분만시설인 김천제일병원 모자센터에서 출산관리를 받기 시작했다.
노산에 동반되기 쉬운 유산과 조산을 예방하기 위한 세심한 맞춤형 출산관리를 받은 A씨는 7월 중순 건강한 여아를 출산하였다. 위험을 동반하며, 복부에 상처가 남게 되는 제왕절개가 아닌 정상 자연분만으로 출산에 성공하여 기쁨은 배가 됐다.

ⓒ 김천신문

최근 증가 추세인 35세 이상 여성이 임신하는 고령 임신은 유산과 조산 확률이 일반 임신에 비해 2배, 기형아 출산 확률은 9배가 높아 임신부터 출산까지 위험한 상황이 지속된다. 따라서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며 신뢰할 수 있는 의료기관에서의 전문적인 관리가 매우 중요하다. 또 고령 임신은 분만 중에도 문제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아 제왕절개로 분만을 진행하는 경우가 많다. 김천제일병원은 지역 내 유일한 분만의료기관으로 분만 취약지인 김천지역에서 23년간 분만 사업을 지속한 부분을 인정받아 올해 국가에서 분만취약지 분만산부인과 지원사업 대상기관으로 지정받은 병원이다. 이번 고령 임산부의 자연분만 성공을 통해 제일병원은 고령, 고위험 산모도 안전하고 성공적인 분만이 가능한 우수한 의료기관임을 다시 한번 증명했다.

산모 A씨는 “처음에는 많은 나이로 두려웠지만 산부인과 과장님께서 신뢰를 주셔서 모든 것을 의지했습니다. 건강한 아이를 출산하고 저 역시 건강하여 매우 기쁩니다.”라고 출산의 소감을 밝혔고 산모의 보호자는 “출산하는 장면을 본 것은 처음인데 아내에게 미안하고 감사한 마음이 들었습니다. 최선을 다해준 김천제일병원의 산부인과 과장님께 감사 인사를 드립니다.”라고 했다.

모자센터 주치의는 “지난 10년간 본원에서 자연분만하신 산모분들 중 A산모가 최고령일 정도로 노산인데다가, 내원 당시 자궁문은 거의 닫혀 있었으나 양막이 먼저 터져 양수가 거의 없는 상태였습니다. 유도분만 중 태아 및 산모에게 이상소견이 발생하면 응급수술이 필요한 상황으로 야간 응급수술에 대해서도 준비해 두었으나 성공적인 자연분만이 이루어져 매우 기쁘게 생각합니다. 태어난 아이가 앞으로도 건강하게 잘 자랐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분만의 소감을 밝혔다.

김천제일병원은 1998년 개원한 종합병원으로 개원부터 현재까지 분만산부인과를 운영하여 김천지역 임산부들의 든든한 건강지킴이 역할을 하고 있다.

김천신문 기자 / kimcheon@hanmail.net입력 : 2021년 07월 19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하나님의 교회 추석 위문물품 전달
117년 협소한 복전터널 역사속으로 !
박건찬 전 경북경찰청장 인재영입 통해 국민의힘 입당
버섯 종균의 선도자 여상규 백산농산 대표
기고 - 한쪽 날개 꼬마 비행기
제2차 국가도로망 종합계획(`21~`30) 확정
떡방앗간 할아버지와 손자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행복 나눔의 시작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 즐기는 연화지 조명 거리
경상북도서부노인보호전문기관, 노인인권지킴이단 위촉
기획기사
시민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더도 말고 덜도 말고 한가위만 같아라”는 말이 .. 
“더도 말고 덜도 말고 한가위만 같아라”는 말이 있는 우리 민족 최대 명절 중 .. 
이달의 기업
김천시는 9월 이달의 기업으로 (주)다원넥스트(대표 박장순)를 선정하고 지난 10.. 
김천시는 8월 이달의 기업으로 영진산업(주)를 선정하고 12일 김천시청에서 선정.. 
김천시는 7월 이달의 기업으로 에스씨티(주)를 선정하고 김천시청에서 9일 선정.. 
김천신문 / 주소 : (39607) 경북 김천시 김천로 62(평화동) 장원빌딩 6층 / 발행·편집인 : 이길용 / 편집국장 : 이성훈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의숙 / Mai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6,052
오늘 방문자 수 : 5,301
총 방문자 수 : 53,647,1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