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2-28 오후 10:05:5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행정

황악산하야로비공원, ‘사명대사공원’으로 명칭 변경

시민 대상 온·오프라인 설문조사 선호도 따른 결과
김민성 기자 / tiffany-ms@hanmail.net입력 : 2020년 02월 14일
ⓒ 김천신문


김충섭 시장은 올해 4월 준공할 황악산 하야로비공원을 김천 직지사에서 출가한 고승이자 임진왜란 의병장인 사명대사의 이름을 딴 사명대사 공원으로 명칭을 변경한다고 14일 밝혔다.

공원 명칭은 지난해 11월부터 12월까지 한 달 간 시 홈페이지 및 읍면동 민원실 등 온·오프라인 설문조사를 통해 응답자 47%의 가장 높은 선호도를 보인 사명대사공원으로 결정했다.

김천시에 따르면 황악산 하야로비공원은 해오라기의 옛말로 순우리말임에도 일본어 어감이 있다는 오해가 있어 명칭 변경 요구가 예전부터 제기돼 왔다. 그러나 사업 시행중 명칭 변경 시 사업추진에 혼란이 우려돼 명칭 변경을 유보했지만 준공이 가까워짐에 따라 명칭 변경을 추진하게 됐다.

김충섭 시장은 “김천시의 대표 관광지인 직지사에서 출가해 주지를 지냈으며 임진왜란때 의병장으로 나라를 구한 사명대사를 공원 명칭으로 활용함으로써 김천의 브랜드 가치를 제고시키고 향후 인근에 조성될 사명대사 모험의 나라와 황악 지옥테마체험관과 함께 대내외 홍보 효과를 극대화 해 새로운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황악산 하야로비 공원 조성사업은 총 930억원이 투자되는 사업으로 2016년 12월 1단계 토목과 조경공사를 완료해 시민들에게 개방했다.
2017년 7월 건축공사에 착수해 올해 4월 준공할 예정으로 김천의 역사와 문화를 직접보고 체험할 수 있는 김천시립박물관, 건강과 다도에 대한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는 건강문화원, 솔향다원 등 다양한 시설들이 들어선다. 특히 국내 최고 높이 5층 목탑인 평화의 탑은 웅장함과 신비로움으로 장차 김천시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김민성 기자 / tiffany-ms@hanmail.net입력 : 2020년 02월 14일
- Copyrights ⓒ김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코로나19 추가확진자 1명 발생해 동선 공개
김천시관내 코로나19 확진자 또 발생
김천에는 신천지 교회없어…
김천시 공무원, 코로나19 위기극복 위해 헌혈 나서
김천서 코로나19 양성 의심환자 1명 발생
김천시, 신천지교회 관련 교육장 집중소독
기자수첩-한국은 ‘코로나 19 항체 생성 중’
김천의료원 선별진료소 운영중단
코로나19 4번째 확진자 발생
메가박스 김천점 확산방지 위해 자발적 휴관 돌입
기고
얼마 전 조카결혼식이 있어서 고향 김천을 다녀왔다. 정말 오랜만에 대학졸업반인 딸.. 
어느덧 2019년도 마지막을 향해 달려가고 있고 한 해를 마무리하는 이맘때쯤이면 우리.. 
칼럼
해오라비를 소재로 한 조선 중기의 시조이다. 유명한 문장가며 서예가인 신흠(申欽 호.. 
언론 플레이에 능하고 잦은 TV출연으로 모르는 사람이 없다할 정도로 지명도 높은 국.. 
 
김천부동산
‘김천 아포 스마트시티’ 4일 모델하우스 ..  
‘100세 인생설계, 김천시가 도와드립니다..  
김천 아포읍 ‘김천아포지역주택조합’ 조..  
김천혁신도시의 블루칩 투자처!  
자연과 어우러진 도심 아파트  
김천신문 / 주소 : (39607) 경북 김천시 김천로 62 장원빌딩 6층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임경규 오연택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성 / Mai l : kimcheon@daum.net / Tel : 054)433-4433 / Fax : 054)433-20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67 / 등록일 : 2011.01.20 / 제호 : I김천신문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6,552
오늘 방문자 수 : 4,834
총 방문자 수 : 30,887,677